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티파스티(전채요리)-프리모 피아티(제1 요리)-세컨드 피아티(제2 요리)-콘토르니(곁들인 채소요리)-디저트-커피-취향에 따른 식후주의 순서.
레스토랑에서 추천하는 메뉴가 세트로 구성된 '투어리스트 메뉴'의 대부분이 이 풀코스로 이뤄져 있다. 빵은 처음에 나왔다가 세컨드 피아트가 나오면 곧바로 치워진다. 

■ 전채(antipasti) : 양이 적지는 않으며, 때로는 전채만으로 배가 부른 경우도 있을 정도다. 전체적인 양을 고려해 주문하도록 한다. 샐러드는 전채에 포함된다.  
▷카프레제(caprese)=토마토와 모차렐라 치즈를 배합한 인기 요리.신선한 식재료를 살린 담백한 맛.
▷쇠고기 카르파초(carpaccio di manzo)= 우리 쇠고기보다 좀 질기다. 얇게 썬 치즈와 싱싱한 루콜라가 곁들여 진다. 
▷생햄과 멜론 (procitto e melone) =달콤한 멜론에 어울리도록 생햄은 조금 맛이 진한 것을 선택한다. 생햄에다 무롸과를 첨가한 요리도 인기다. 

■ 제1 요리(primo piati) : 파스타,피자,리조토. 한국인은 제1 요리만르로도 배 부른 경우가 많다. 양을 잘 고려해 주문하자.
▷물소의 모차렐라 치즈 피자(pizza mozzarelladi bufala)=레스토랑에서 피자를 먹는 경우,피자는 제1 요리로 취급한다.신선한 물소의 모차렐라 치즈를 얹은 인기 메뉴.
▷스파게티 카르보나라(spaghettialla  carbonara)= 한국에서도 많이 먹으며,베이컨,치즈,검은 후추,달걀 노른자로 맛을 낸 스파게티. 
▷ 스파게티 봉골레(spaghettialla  alle vongole)= 바지락 스파게티,토마토를 사용한 소스는 봉골레 로소(rosso),올리브 오일만 사용한 소스는 비안코(biabco).  

■ 제2 요리(secondi piati) : 메인 요리. 육류(cani)와 생선류(pesci)라고 적혀 있으며, 종류가 다양하다. 토끼와 멧돼지,양고기 등을 많이 사용한다.  
▷해산물 모둠튀김(fritto misto di mare)=오징어나 새우,작은 생선류를 튀겨 만든 요리.튀김에 소금간이 돼 있어 레몬을 뿌려 먹는다.
▷연어 마리네(salmone marinato)= 구운 연어를 와인 식초와 향신료,올리브 오일을 첨가한 소스에 끼얹어 먹는 요리.
▷농어찜(branzino al vapore)=양쪽으로 배를 갈라서 나온다.
▷돼지고기 로스트(arrosto di maiale)= 비밀리에 전수되는 소스에 돼지고기를 장시간 담갔다 오븐에 구운 요리.이탈리아 전국에서 많이 먹는 요리.
▷송아지 스칼로피네(scalloppine di vitello)= 송아지 고기에 밀가루를 묻혀 버터로 볶은 요리가 스칼로피네.토마토 소스나 레몬을 뿌려 먹는다.

■ 곁들인 채소요리(contorni) : 마늘,시금치,감자 등 야채를 사용하는 메뉴가 많다. 양도 많다. 풀코스에서 나오는 경우엔 전체 음식량을 고려해 주문하자. 
▷감자 오븐 구이(patate al forno)= 올리브 오일과 향신료로 버무린 감자를 오븐에 구은 요리.담백한 맛에 금방 빠져 든다.
▷시금치 소테(spinaci al burro)= 우리나라에서처럼 베이컨이 들어가지 않는다. 
▷모둠 야채 볶음(verdure alla griglia)= 야채를 숫불에 구운 요리.향신료와 소금간이 적절히 어루러져 있으며,올리브 오일을 소스로 뿌려 먹는다.

■ 디저트 (dolci) : 커피와 함께 먹으면 좋다. 너무 달지도 않고 양도 적당해 먹기 좋은 것이 이탈리아 디저트다. 
▷티라미수(tiramisu)='마스카르포네'라는 크림 모양의 치즈를 이용한 디저트.티라미스는 '나를 기분좋게 만들어줘'라는 뜻. 
▷판나코타(panna cotta)= 생크림을 구운 디저트.인기가 있어 어느 가게에나 있다.
▷블루베리와 라즈베리의 토르타(torta ai frurri di bosco)= 신선한 포도를 듬뿍 사용한 토르타.속에 카스타드와 마스카르포네 치즈가 들어 있다.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1.17 0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