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식품을 취급할 땐 반드시 물과 세척제로 손에 있는 미생물을 제거해야 한다. 식품 조리 전에,식탁에 앉기 전에 반드시 손을 씻어야 한다. 비누로 손을 깨끗히 씻으면 미생물의 99.9%를 없앨 수 있다. 손바닥으로 비누 거품을 내고,손바닥과 손등을 문지른 뒤, 깍지를 끼고 비비는 게 좋다. 엄지 손가락을 돌리고,손톱으로 문지른 뒤 흐르는 물에 씻는다. 





'nutition&sac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손 제대로 씻기  (0) 2011.02.16
(9)남은 반찬과 국 보관하기  (0) 2011.02.15
(8) 올바른 채소 조리  (0) 2011.02.14
(7)올바른 튀김 조리  (0) 2011.02.13
(6)올바른 구이 조리  (0) 2011.02.12
(5)도마,칼,행주 바로 사용하기  (0) 2011.02.11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16 18:14


반찬은 가급적 한 끼 분량만 조리해 먹는 게 좋다. 조리한 반찬은 상온에서 보관한 지 6시간 이내에 먹는 게 바람직하다. 끓이거나 볶은 음식은 이보다 더 긴 시간 보관해도 된다. 밥은 하루가 지나면 미생물이 빨리 증식하므로 하루 이내에 드는 게 바람직하다. 먹고 남은 국은 팔팔 끓인 뒤 빨리 식혀서 냉장보관하면 된다. 혼자 사는 사람들에겐 남은 반찬과 국을 안전하게 보관했다 먹는 게 매우 중요하다. 





 

'nutition&sac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손 제대로 씻기  (0) 2011.02.16
(9)남은 반찬과 국 보관하기  (0) 2011.02.15
(8) 올바른 채소 조리  (0) 2011.02.14
(7)올바른 튀김 조리  (0) 2011.02.13
(6)올바른 구이 조리  (0) 2011.02.12
(5)도마,칼,행주 바로 사용하기  (0) 2011.02.11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15 18:12

채소는 데쳐 먹으면 몸에 해로운 질산염을 없앨 수 있으나,너무 많이 데칠 경우엔 비타민C의 손실을 감수해야 한다. 채소 가운데 질산염이 많은 것으로는 시금치를 꼽을 수 있다. 시금치와 근대,비름은 특히 적당히 데쳐 먹어야 한다. 



'nutition&sac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손 제대로 씻기  (0) 2011.02.16
(9)남은 반찬과 국 보관하기  (0) 2011.02.15
(8) 올바른 채소 조리  (0) 2011.02.14
(7)올바른 튀김 조리  (0) 2011.02.13
(6)올바른 구이 조리  (0) 2011.02.12
(5)도마,칼,행주 바로 사용하기  (0) 2011.02.11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14 18:11


튀김은 산소에 노출된 상태에서 고온에 조리되기 때문에 산패(酸敗)현상이 일어난다. 식용유를 계속 반복해 사용하면 식용유는 변질이 빨리 되므로 가급적 재사용하지 말아야 한다. 식용유가 변질됐을 때 나타나는 현상은 (1)불쾌한 냄새가 나고 색깔이 진하다 (2)상온에서도 끈적끈적하다 (3)튀긴 뒤 거품이 쉽게 없어지지 않는다 (4)낮은 온도에서 연기가 난다. 튀김의 적정온도는 섭씨 180도인데, 여기에 미치지 못한 상태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하면 산패했다고 보면 틀림없다. 일단 한 번 튀긴 식용유는 거즈나 채로 걸러서 어두운 곳에 보관했다 재사용하는 게 바람직하다. 

식용유의 온도가 대략 몇 도 정도 인지 확인하려면 튀김옷을 끓는 식용유에 넣어 보면 된다. 튀김옷이 바닥에 가라앉아 좀처럼 표면으로 떠오르지 않으면 섭씨 150도,튀김옷이 바닥에 가라앉자마자 표면으로 떠오르면 섭씨 160도,튀김옷이 중간 정도까지 가라앉았다가 곧 표면으로 떠오르면 섭씨 170도, 튀김옷이 가라앉지 않고 기름의 표면에 퍼지면 섭씨 180도 안팎으로 본다. 



 




'nutition&sac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9)남은 반찬과 국 보관하기  (0) 2011.02.15
(8) 올바른 채소 조리  (0) 2011.02.14
(7)올바른 튀김 조리  (0) 2011.02.13
(6)올바른 구이 조리  (0) 2011.02.12
(5)도마,칼,행주 바로 사용하기  (0) 2011.02.11
(4)과일,채소 제대로 씻기  (0) 2011.02.08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13 18:09


음식을 구을 땐 춧불에 직접 굽는 등 직화(直火)구이를 피하는 게 바람직하다. 구이에서 생성되는 헤테로싸이클릭아민은 간,위,대장,유방 부위의 암을 유발하는 것으로 동물실험에서 밝혀졌다. 식품 조리 방법 중 가장 건강에 해로운 것은 구이다. 따라서 구이를 너무 좋아하는 사람들은 구이를 줄이고 삶은 것이나 찐 것을 더 자주 먹는 게 바람직하다. 구이 조리 기구의 표면이 섭씨 150~160도 이상 되지 않도록 하고, 조리 기구 내부의 온도는 섭씨 80도 이상 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조리 기구의 내부 온도가 섭씨 80도에서 섭씨 95도로 올라갈 때 헤테로싸이클릭아민의 함량이 부쩍 많아진다. 고기는 자주 뒤짚어 주고,양파.마늘.와인으로 고기나 생선을 재워 놓았다 굽는 게 좋다. 고기.생선 구이는 깻잎이나 파 같은 채소와 함께 섭취해야 한다. 




'nutition&sac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8) 올바른 채소 조리  (0) 2011.02.14
(7)올바른 튀김 조리  (0) 2011.02.13
(6)올바른 구이 조리  (0) 2011.02.12
(5)도마,칼,행주 바로 사용하기  (0) 2011.02.11
(4)과일,채소 제대로 씻기  (0) 2011.02.08
(3)생선.고기의 냉동과 해동 방법  (1) 2011.02.07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12 18:08

한 식품에서 다른 식품으로 미생물이 옮겨가는 것을 교차오염이라고 한다. 이를 최소화하려면 도마는 식품 별로 구별해 쓰는 게 바람직하다. 전용 도마가 필요하다. 오래돼 표면이 긁히고 낡은 도마는 바꿔줘야 한다. 

한 도마에서 두 가지 이상의 식품을 썰 경우엔, 도마를 사용하기 전에 10초 이상 물로 잘 헹궈야 한다. 또 도마를 쓸 때마다 잘 씻고, 소독도 자주 해주는 게 바람직하다.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11 18:06

채소,과일 등 농산물의 겉에 묻어 있는 농약은 깨끗한 물에 담궜다가 잘 헹구면 없어진다. 

상추,깻잎,고추,파,쑥갓 등 채소는 2분에 걸쳐 3회 씻은 뒤,수도꼭지를 틀어 흐르는 물로 헹궈 마무리한다. 우선 1분 동안 물에 담근 뒤 물을 버린다.그릇에 새 물을 넣고 손으로 저으면서 30초 동안 씻는다. 다시 물을 갈아 30초 동안 저어주면서 세척한다. 

딸기,포도 등 과일은 1분 동안 물에 담궈 놓은 뒤 물을 버리고,손으로 저으면서 1~2회 씻고 수도꼭지를 틀어 흐르는 물로 헹군다. 

국내 농산물의 99.4%는 농약 잔류기준에 적합하다고 하나, 농약 성분은 비록 조금이라도 섭취해서 좋을 리 없으니 깨끗하게 잘 씻어야 한다.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08 18:04

생선이나 고기를 냉동할 땐 1회 사용량으로 나눠 밀봉한 뒤 보관한다. 냉동고에서 꽁꽁 언 식품은 냉장실로 옮겨 녹이는 게 가장 좋다. 전자레인지에 넣어 녹이거나,찬물에 담궈 녹이는 것도 괜찮다. 하지만 꽁꽁 언 식품을 꺼내 오랫 동안 실온에 보관하는 건 가급적 피해야 한다. 

냉동식품(100g 기준)을 냉장고로 옮겨 녹일 땐 12시간 이내에 해동해야 한다. 냉수에서 녹일 땐 제한시간이 1시간이다. 전자레인지 해동은 1분 30초 이내에 해야 한다. 냉동식품의 무게가 200g일 경우엔 2배의 시간이 필요하다.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2.07 06:02

1. 식품 보관법을 확인한 뒤 보관하라.

2. 냉장,냉동할 필요가 있는 식품은 곧장 냉장고에 넣어라.

3. 이물질이나 흙을 없앤 뒤 보관하라.

4. 채소는 인쇄물질이나 이물질이 묻어 있을지 모르는 신문지에 싸서 보관하지 말라.

5. 오래 보관해야 하거나 열에 민감한 식품은 냉장고의 안쪽으로 깊숙히 밀어넣어라. 

6. 냉장고 공간의 약 70%만 채워라.

7. 냉장고 내부온도를 높일 수 있는 뜨거운 식품은 반드시 식힌 뒤 보관하라. 

8. 냉장고 문을 자주 여닫지 마라.

9. 냉동 보존 기간을 1~3주로 제한하라. 

10. 항상 청결하게 사용하라.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1.08 22:50


안전한 식품을 먹기 위해선 쇼핑도 매우 중요하다. 
식품은 60분 이내에 구매하는 게 바람직하다. 실온에 1시간 동안 식품을 보관하면 세균수가 매우 빠른 속도로 늘어나기 때문이다. 

가급적 냉동,냉장식품은 맨 나중에 사는 게 좋다.  식품을 사는 순서는 냉장할 필요 없는 식품 - 채소,과일 - 냉장할 필요가 있는 식품 - 육류 - 어패류 등의 순이다. 

패스트푸드는 최대한 빨리 먹어 없애야 한다. 샌드위치,김밥,떡볶이 등은 실온에 오래 놔둘수록 세균 등 여러가지로 오염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by Res novas Molientem A&Z 2011.01.06 22:52
| 1 2 |